쇼미더머니6 올티가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28일 방영된 싸이퍼 배틀미션 시작과 함께 주저없이 프리스타일 랩을 한 올티의 랩은 정말 대단했는데요. 쇼미더머니6는 회를 거듭할수록 시청률이 상승하면서 점점 기대와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28일 방영한 쇼미더머니6 5회의 시청률은 2.7%로 현재까지 최고의 시청률입니다. 


올티 가사▲ 쇼미더머니6 올티 싸이퍼 배틀 (사진=방송캡처)


이날 올티는 주노플로, 빅원, 면도 에이솔, 트루디 등과 함께 싸이퍼 미션에 했습니다. 싸이퍼 배틀미션에서 1위를 하게 될 경우 자신이 심사위원을 선택할 수 있기 때문에 현재 올티 입장에선 굉장히 탐나는 자리였을겁니다. 




사실 올티는 실력파 랩퍼이지만 지난 4화까지 거의 통편집에 가까워 쇼미더머니6에선 올티에 대한 존재감 자체가 없었다고 할 수 있습니다. 가끔 뒤에서 리액션 해주는 모습만 나오는게 고작이였습니다.


주노플로 가사▲ 주노플로 싸이퍼 미션 (사진=방송캡처)


올티는 인터뷰에서도 "주노플로 형님도 계신다. 그냥 비트에 맞춰서 승부를 보는게 더 나을 것 같다"라고 말하며 각오를 전했고, 싸이퍼 배틀 미션 비트가 나오자마자 프리스타일 랩을 했습니다. 가사에서 특히 "벌스 쓰기 귀찮아 프리스타일로. 주노플로우 빨리 도망가는 게 좋아 난 너를 잡는 추노 플로우"라는 가사가 인상적이였습니다.





올티 ▲ 쇼미더머니6 올티 싸이퍼 미션 (사진=쇼미더머니6 방송 캡처)


이번 미션에선 사실 타이거JK의 소속사에 속해있는 주노플로가 1위를 하면서 논란의 여지를 주고 있습니다. 하지만 주노플로가 억지로 1위했다라고 말하기엔 실력이 충분했기 때문에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봤을땐 주노플로나 올티 중 누가 1위를 해도 이상하지 않은 상황이기 때문에 큰 논란꺼리는 아닐꺼라 생각합니다. 이번 미션에서 탈락 래퍼는 트루디였습니다.


올티▲ 화제를 모으고 있는 쇼미더머니6 올티


그럼 올티의 이번 싸이퍼 미션 가사가 어땠는지 보시죠.


벌스 쓰기 귀찮아서 그냥 '프리스타일로' 

뭐 이정도만 해도 MC들 다 '비탈로' 

보내버리는 래퍼 '기대' 

충족하게 나는 'spit 해' 

래퍼들은 나 때문에 '핏대' 올라가

Imma Young Generation like '지코, 딘' 

내 랩은 너무 잘 빨려 마치 '니코틴' 

여기 수많은 래퍼들 내 보기엔 '귀요미' 

랩 연습 대신 딴거해 '니코니코니' 

ayo '주노플로' 빨리 도망가는 게 좋아 

난 너를 잡는 '추노 플로우' 

면도는 면도하다가 베이고 

'빅원? small' size 라고 

내가 랩하면 '비기스몰즈' 

난 벌스는 안써도 뭐 '이정돈' 

할 수 있다고 쇼미더머니 '정형돈'이라고 말할 수있어

왜냐면 난 gettin' 'bigger' 

다른 사람들 전부 다 '비켜'


올티 가사▲ 화제를 모으고 있는 쇼미더머니 6 올티 가사 (사진=방송 캡처)


가사전달력이나 프리스타일이라고 하기엔 가사의 센스들이 정말 대단한 것 같습니다. 그런 덕분인지 현재 올티는 네이버나 다음에서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오르며 지속적인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지난 4회까지 너무 존재감이 없어 아쉬웠는데, 드디어 올티가 관심을 받고 인정을 받게되니 뿌듯하네요.

Posted by 와이키키 KAKA0

댓글을 달아 주세요